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KBS 일방적 지역국 폐지계획 철회”촉구

수신료에는 중앙 뿐 아니라 지역동향과 정보 제공받 권리 포함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0/15 [14:13]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안동시의회는 지난 14일 제208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를 마친 후, ‘공영방송 KBS는 일방적인 지역국 폐지계획을 철회하라’는 성명서를 채택하고 발표했다.

 

▲ 안동시의회 KBS지역국 폐지계획 철회 반대성명 발표     © 안동시의회

 

안동시의회에 따르면 이날 의원들은 성명서를 통해 지역민이 납부하는 수신료에는 중앙 뿐 아니라 지역동향과 정보를 제공받을 권리가 포함되어 있다며, 경영실패 책임을지역에 전가하는 이번 조치는 지역민의 알권리를 박탈하고 지역의 생존을 위협하는 구시대적 작태라고 강력하게 비판했다.

 

또한, 지역방송의 축소는 중앙방송에 편중되어 지역주민의 이해관계나 여론은 점차 배제될 것이며, 결국 허울뿐인 공영방송으로 전락할 것이 자명하다고 밝혔다.

 

특히, 균형발전과 진정한 지방자치 실현을 위해 지역언론과 지역성을 강화해야 하는 지금 이 시점에 지역방송국의 기능축소나 폐지는 있을 수 없다며공영방송으로서 역할과 책무를 다할 것을 강력하게 촉구했다.

 

한편, 지난 7월 KBS는 계속된 경영악화로 안동, 포항, 진주, 목포, 순천, 충주, 원주 등 7개 지역국의 TV, 편성, 송출기능을 광역거점으로 이전하는 내용을포함한 비상경영 계획을 발표한 바 있으며, 안동시민연대는 8월 9일 기자회견을 열고 KBS 안동방송국 폐쇄 반대 성명을 발표 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