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벼 입모중 풋사료작물 무인헬기로 파종

지력 상승에 획기적 효과가 있어 쌀 품질 향상 기대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10/16 [16:47]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올해 흥해읍 용천리 일원 55ha에 20백만 원을 투입해 벼 수확기를 맞은 논에 이탈리안라이그라스(Italian rygrass, 이하 IRG) 종자 3.3톤을 무인헬기로 파종했다고 16일 밝혔다.

 

▲ 포항시가 흥해읍 용천리 일원 55ha에 무인헬기를 이용해 벼 입모중 풋사료작물을 파종하고 있다.     © 포항시 제공


IRG는 겨울철 풋 사료작물 중 가장 사료가치가 높고 습해에 강하고 배수가 아주 불량한 논을 제외하면 어디서나 잘 자라고, 논 지력증진에 획기적 효과가 입증됐다.

 

또한 친환경농업 실천과 부족한 가축 풀 사료 생산이 가능하여 1석 2조로 농가소득향상에 큰 보탬을 줄 수 있는 증명된 사업이다.

 

기존의 벼 입모중 파종은 벼 수확 전 비료살포기를 이용해 직접 IRG 종자를 뿌려왔으나 파종면적이 하루에 3ha에 불과해 대규모 면적에는 노동력과 파종시간이 많이 소요되는 문제점이 있어 이번 무인헬기를 활용한 파종이 우수한 사업으로 평가받고 있다.

 

흥해읍의 한 농가는“ 이번 태풍피해로 인해 벼 도복피해가 매우 커 내년 농사에 대한 고민이 많았는데, 올해 IRG를 파종함으로써 지력이 증진되면 걱정 없이 농사지을 수 있을 것 같다”고 말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포항시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