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시의원 및 사무처 공무원 대상 4대 폭력 예방교육 실시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10/22 [19:38]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대구시의회는 시의원 및 사무처 공무원을 대상으로 성폭력을 비롯한 4대폭력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 대구시의회 4대 폭력 예방교육     © 대구시의회 제공

 

 대구광역시의회(의장 배지숙)는 22일 오후 2시 시의회 3층 회의실에서 대구시의원 전체와 사무처 공무원들을 대상으로 성희롱, 성매매, 성폭력, 가정폭력 예방을 위한 교육을 실시하고 성 평등한 조직과 가정문화 조성을 위한 실천방안을 논의하는 시간을 가졌다고 밝혔다.

 

이번 교육은 대구지방경찰청 곽미경 경감이 드라마 속 상황과 일상생활 속에서 발생하는 폭력실태를 유형별 사례를 들어 설명함으로써 참석자들의 이해를 도왔다.

 

이날 교육은 총 2부로 나눠서 1부에서는 젠더폭력에 대한 특강과 참가자들이 토의를 펼치며 ‘차이’를 ‘차별’로 정당화하는 성별권력인 젠더폭력에 대해 이해하는 시간을 가졌다. 또한, 4대 폭력에 대한 법적 개념과 피해자의 심리에 대한 이해도를 넓혔다.

 

이어진 2부에서 대구시의원들은 우리 사회에 여전히 근절되지 않고 있는 성매매 실태를 살펴보고 4대 폭력 예방을 위한 실천의지를 다졌다.

 

배지숙 의장은“우리 사회의 수많은 약자들이 있어서는 안 되는 차별과 폭력으로 고통을 받고 있다. 이번에 대구시의원들과 공무원들이 이런 4대 폭력에 대해 잘 알고 대처하고자 임시회와 정례를 앞두고 바쁜 일정 가운데에도 소중한 교육의 장을 마련했다.”고 말하고, “앞으로 우리 대구시의원들이 먼저 건강하고 활기찬 가정과 조직문화 조성을 위해 앞장서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