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해경, 경주시 합동 해안가 정화활동 나서

지자체, 관계기관 협업체제 강화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9/10/24 [15:28]

포항해경, 경주시 합동 해안가 정화활동 나서

지자체, 관계기관 협업체제 강화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10/24 [15:28]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포항해양경찰서는 경주시와 합동으로 지난 23일 ‘2019년 해안방제합동훈련’ 종료 후 경주시 오류해수욕장 해변에서 관계기관, 단·업체90여명과 해안가정화활동을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포항해경에 따르면 이번 연안 정화활동은 제19호 태풍 하기비스의 간접 영향으로 경주시오류해수욕장 해변으로 밀려온플라스틱 등 각종 해양쓰레기수거에 많은인력이 필요한 상황에서 실시했다.

 

▲ 포항해경, 경주시 합동 해안가 정화활동 모습     © 포항해양경찰서 제공

 

해양쓰레기(플라스틱, 어구 등)는 해양 생태계뿐만 아니라 인간의생존권까지 위협하는 심각한 문제로 세계적 관심이 그 어느 때보다 높아 철저한 관리가 필요한 실정이다.

 

포항해경 관계자는“바쁜 업무 일정에도 불구하고 연안 정화활동에 참여 해 주신 기관, 단·업체에 감사하다”고 말했다.

 

한편 포항해양경찰서는 깨끗한 동해안을 만들기 위해 지자체 및관계기관, 단·업체와 지속적으로 협력하고 대응체제를 강화해나갈 방침이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