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동남아 진출 적극 행보 돋보여

27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부시장 단장 시장개척단 파견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0/26 [12:58]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 】이성현 기자= 경산시(시장 최영조)가 동남아 진출에 적극 나선다.

 

▲ 경산시는 27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이장식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는 동남아 시장 진출을 위한 개척단을 파견한다    

 

이를 위해 경산시는  오는 27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 미얀마(양곤), 태국(방콕), 캄보디아(프놈펜)에 부시장을 단장으로 하고 관내 소재 7개사로 구성된 시장개척단을 파견한다고 밝혔다.

 

6박 8일간의 일정으로 미얀마, 태국, 캄보디아에 파견된 시장개척단은 각국 해외 바이어와 1:1 맞춤형 상담을 진행할 예정으로, 이번 동남아 시장개척단 파견에는 관내 유망품목인 식품, 화장품(뷰티)을 생산하는 지역 기업이 대거 참여했다.

 

이장식 부시장은 “화장품(뷰티) 품목이 경산지역의 주력산업인 만큼 한류의 붐이 일어나고 있는 동남아 지역에서의 시장경쟁력 확보는 우리 지역 기업들에게 큰 기회와 성과를 가져올 것”으로 예상했다.

 

한편, 경산시 시장개척단 파견 사업은 관내 유망품목을 생산하는 지역 중소기업에 해외 바이어와 1:1 맞춤식 상담 기회를 제공하고 상담에 필요한 제반 비용을 지원하는 해외 마케팅 지원 사업으로 지난해 중동시장에 관내 6개 업체가 상담건수 153건, 약 12억 원의 계약을 추진하는 성과를 올린 바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