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원자력환경공단-핀란드 POSIVA, 고준위방폐물 관리 MOU 체결

고준위방폐물 처분시설 세계 최초 건설, 관리 노하우 상호협력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10/29 [15:47]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한국원자력환경공단(이사장 차성수)은 고준위방폐물 최종 처분시설을 세계 최초로 건설하고 있는 핀란드 Posiva와 고준위방폐물 최종 처분시설 관련 기술과 관리 노하우를 공유하기로 했다고 29일 밝혔다.

 

공단에 따르면 차성수 이사장은 지난 28일 핀란드 헬싱키를 직접 방문해 Posiva 잔 모카(Janne Mokka) 사장, Posiva Solutions 미카 포호넨(Mika Pohjonen) 사장과 상호협력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공단-Posiva MOU 사진 1(왼쪽부터 차성수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이사장, 잔 모카 포시바 사장, 미카포호넨 포시바 솔루션 사장)     © 한국원자력환경공단 제공

 

공단은 Posiva사와 고준위 방폐물 최종 처분을 위한 경험, 정보 공유, 전문가회의, 공동연구 등에서 상호 협력해 나가기로 했다.

 

차성수 이사장은 “방폐물관리 선도국들과 기술교류 및 협력을 강화해 고준위 방폐물을 안전하게 관리할 수 있는 역량을 조기에 확보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Posiva는 핀란드 고준위방폐물 관리 전담기관으로 2002년 올킬루오토(Olkiluoto)를 고준위방폐물 최종 처분시설 부지로 선정하고 2015년 건설 인허가를 취득했으며 현재 처분시설을 건설 중이다. Posiva는 2023년부터 고준위방폐물 최종 처분시설을 운영할 예정이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핀란드 POSIVA,고준위방폐물,경주 방폐장,한국원자력환경공단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