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DGB금융그룹, 2019년 3분기 누적 순이익 2천721억 원

박성원 기자 | 기사입력 2019/11/01 [13:19]

DGB금융그룹, 2019년 3분기 누적 순이익 2천721억 원

박성원 기자 | 입력 : 2019/11/01 [13:19]

【브레이크뉴스 대구】박성원 기자= DGB금융그룹(회장 김태오)은 31일 실적발표를 통해 2019년도 3분기 누적그룹 지배 주주지분 순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2.3% 감소한 2천721억원을 기록 했다고 밝혔다.

  

▲ DGB대구은행 제2본점 전경     ©DGB금융그룹 제공

 

그룹 주력 계열사 대구은행의 3분기 누적 영업이익과 당기 순이익은 시장금리의 급격한 하락에 따른 이자이익 감소, 그리고 부실채권 매각과정에서 발생한 비이자 부문 손실로 전년동기 대비 각각 17.1%, 15.9% 감소한 3천46억원, 2천365억원을 기록했다.

  

하지만 대구은행의 원화대출 잔액이 전년 말 대비 6.3% 증가했고, 건전성 지표인 고정이하 여신비율과 연체율 역시 전 분기 대비 추가 개선돼 금리 하락 추세가 진정되면 순이익이 증가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올해 금리 하락으로 인한 대구은행의 이자이익 감소는 작년도 8771억원에서 2.1% 감소한 8586억원이다.

 

그룹의 보통주 자본비율은 전 분기 대비 소폭 개선된 9.92%로 안정적 수준을 지속하고 있어, 향후 점진적 배당성향 증가를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판단된다.

  

비은행 계열사인 하이투자증권, DGB생명은 3분기 누적기준 각각 473억원, 230억원의 순이익을 달성했고, DGB캐피탈 역시 223억원의 양호한 실적을 기록해 향후 비은행 계열사들의 이익기여도는 더욱 확대될 것으로 판단된다.

 

DGB금융그룹 관계자는 “국내·외 경기에 대한 부정적인 전망이 확산되고, 금년 두 차례 기준금리 인하에 이어 내년에도 추가 금리 인하가 예상되고 있어, 수익성 및 건전성 관리에 더욱 더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대구시, 금융, 사회담당 입니다. 기사제보: raintoorain@gmail.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