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자유한국당 포항북당협 2019년 후반기 당원교육 및 산행대회 개최

- 김정재 의원, “어려움 이겨내고 나라를 발전시켜 국민에게 희망을 주는 정당으로 거듭날 것”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11/03 [21:54]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자유한국당 포항북당원협의회(위원장 김정재 국회의원)는 지난 2일 경상북도수목원에서 ‘2019 후반기 당원교육 및 산행대회’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 자유한국당 포항북당협 ‘2019년 후반기 당원교육 및 산행대회’를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정재 의원실 제공


포항북당협 중앙위원회(위원장 정창택) 주관으로 당원단합 산행과 당원교육이 함께 열린 이날 행사에는 김정재 당협위원장과 이강덕 포항시장, 한창화, 김희수, 박용선, 이칠구 도의원과 한진욱 시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포항북당협 소속 시의원이 전원 참석했다.

 

김정재 국회의원은 “포항지진특별법 진행사항을 설명하고, 여야 합의의 통해 법안심사를 정기국회가 마무리되기 전까지 통과시키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히고 현 정권의 경제실정으로 인한 민생파탄과 안보불안 등 대한민국이 처해있는 총체적 난국을 극복하기 위해 보수우파세력이 자유한국당을 중심으로 똘똘 뭉쳐야한다“고 강조했다.

 

또 이날 특강에는 신인균 (대표 자주국방네트워크)는 ”남북한의 재래식 군사력 비교와 연평도 포격도발로 나타난 북한군의 전력 실체를 지적하며, ‘서울 불바다’ 발언 등 북한이 계속하고 있는 강경기조의 허점을 알기 쉽게 풀어 설명하고, 강한 국방력과 국민의 정신이 튼튼한 안보를 만드는 주체“라고 강조했다.

 

이날 김정재 의원은 “자유당국당을 사랑하는 많은 당원동지들의 성원에 힘입어 반드시 어려움을 이겨내고 나라를 더욱 발전시켜 국민에게 희망을 주는 정당으로 거듭 나겠다”고 밝혔다.

 

한편, 자유한국당 ‘10만 당원교육 프로젝트’의 일환인 이번 당원교육은 자유민주주의 핵심가치와 당 정강·정책을 당원 모두가 이해하고 공유해 2020년 총선 필승을 위한 당의 화합과 결속을 강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