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군민체육관 오는 16일부터 정상운영

11월 15일까지 태풍 피해 구호물품 지원, 보관 장소로 이용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19/11/04 [14:22]

울진군민체육관 오는 16일부터 정상운영

11월 15일까지 태풍 피해 구호물품 지원, 보관 장소로 이용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9/11/04 [14:22]

【브레이크뉴스 울진】박영재 기자=제18호 태풍 ‘미탁’으로 인한 이재민들의 긴급구호 물품 지원 및 보관 장소로 이용되었던 울진군민체육관이 16일부터 정상 운영된다고 울진군이 4일 밝혔다.

 

김동명 체육진흥사업소장은 “울진군민체육관 이용에 불편함이 있었으나 태풍으로 큰 피해를 입은 주민들의 아픔을 알고 기다려준 체육인들에게 감사하며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체육시설을 조속히 복구하여 이용에 불편함 없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