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권영세 안동시장, “각종 현안 소신껏 일할 것” 주문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1/04 [17:58]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권영세 안동시장이 4일 안동시청 11월 정례조회에서 각종 현안에 대해 소신을 가지고 일해 줄 것을 주문했다.

 

▲ 권영세 안동시장, “각종 현안에 소신을 갖고 일할 것” 주문     © 안동시

 

먼저 권 시장은 경북바이오 2차 일반산업단지 조성과 도시재생 뉴딜 공모사업 선정에 대해 언급하며, “양질의 일자리 제공과 지역 경제 활성화에 초점을두고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되도록 추진해 줄 것”을 지시했다.

 

지난 10월 기공식을 가진 경북바이오 2차 일반산업단지 조성사업은 풍산읍매곡리 일원에 528,000㎡ 규모로 2022년까지 843억 원을 투입되며, 600여 개일자리와 1천억 원의 경제유발 효과가 기대된다.

 

도시재생 뉴딜 사업은 용상동 마뜨리에타운 일대 120,000㎡ 면적에 상권·주거·문화 등의 복합된 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4년에 걸쳐 국비 80억 원을포함해 총 136억 원이 투입되는 사업이다.

 

신규직원과 선배공무원, 부서 간 대화와 소통에 기반한 조직문화에 대한 평소 소신도 밝혀 눈길을 끌었다.

 

권 시장은 “기성세대는 후배에게 훈계가 아닌 올바른 가치를, 강요가 아닌진정성을 전달하고, 후배는 기성세대의 삶이 녹아난 경험과 지식을 존중하는서로 간의 노력이 있어야 진정한 소통이 이루어질 것”이라며, 소통·대화의 기회를 마련해 줄 것을 지시했다.

 

이어, 행정을 각 부서가 바퀴가 되어 굴러가는 수레에 비유하며, “부서의 의견과 생각이 일치하지 않아 수레가 굴러가다 보면 덜컹거리기도 하고 잠시멈추는 일도 있을 수 있으나, 부서 간 소통과 협조를 긴밀히 하여 직원 모두가안동시 발전과 시민을 위한다는 마음가짐을 갖고 업무를 추진하면 안동시라는 수레를 올바르게 굴러가게 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권영세 안동시장이 최근 회자되고 있는 측근비리에 대해서도 입장을 밝혔다.

 

권 시장은 “민선으로 3번의 선거를 치르다 보니 주변에 선거를 열심히 도와주고 지지해주신 분들이 있다.”며, “도움을 준 고마운 분들이지 내 사전에측근이라는 말은 없다.”고 단언했다.

 

이어 “시장실은 항상 열려있고, 누구라도 찾아와 여러 가지 좋은 아이디어를제안할 수 있다.”며, “지금껏 해왔던 것처럼 제안이 들어오면 부서에서는 원칙과 소신을 가지고 사업의 효용성 등을 면밀히 파악해 시민에게 얼마나 도움이 되는지, 얼마나 혜택이 되는지에 기준을 두고 추진해줄 것”을 강조하면서, 논란 부분들에 대한 제도개선의 여지는 없는지도 잘 검토해주기를 당부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