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실시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19/11/06 [14:32]

영천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민·관 합동점검 실시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11/06 [14:32]

▲ 영천시청 전경     ©영천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오는 18일부터 12월 10일까지 장애인단체와 함께 판매시설, 집회장, 전시장, 공원 등 장애인전용주차구역 17개소 대상으로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 차량에 대한 합동점검을 실시한다고 6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주요 점검내용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 불법주차(주차표지 미 부착 차량, 주차가능 사각형 구형 주차표지 부착 차량, 주차불가표지, 주차가능표지 부착차량이나 보행 장애인 미 탑승 주차), 주차표지 위변조 및 표지 양도 대여 등 부정사용, 주차방해 행위 등이며 이를 단속·점검해 과태료를 부과할 계획이다.

 

또한 불법주차 단속 외에도 ‘생활불편 스마트폰 신고’ 앱을 이용하면 국민 누구나 편리하고 쉽게 장애인 주차구역의 불법주차를 신고할 수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장애인전용주차구역은 보행상 장애인의 편의를 위한 구역임에도 불법 주차가 끊이지 않고 있어 이로 인한 민원이 빈번하게 발생하고 있다”며 “이번 일제단속 및 점검 이후에도 단속을 통해 바람직한 주차문화가 확립될 수 있도록 꾸준히 노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