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백선기 칠곡군수, 에티오피아 총리 노벨평화상 수상 축하 연회 참석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11/06 [15:10]

백선기 칠곡군수, 에티오피아 총리 노벨평화상 수상 축하 연회 참석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1/06 [15:10]

【브레이크뉴스 경북 칠곡】이성현 기자=백선기 칠곡군수가 에티오피아 총리의 노벨평화상 수상 축하 연회에서 지역을 알리고 세계평화 정착을 위해 힘을 보탰다.

 

▲ 백선기 칠곡군수가 에티오피아 총리의 노벨평화상 수상 축하 연회에서 쉬페로 시구테 에티오피아 대사와 반갑게 인사하고 있다     © 칠곡군

 

6일 칠곡군에 따르면 백선기 군수는 지난 4일 주한 에티오피아대사관의 초청으로 서울 롯데호텔에서 열린‘아비 아머드 알리 에티오피아 총리 노벨평화상 수상 축하 리셉션’에 참석했다.

 

이날 행사에는 백 군수를 비롯해 이주영 국회부의장, 최문수 화천군수, 홍진욱 외교부 아프리카·중동 국장, 최연호 한아프리카재단 이사장, 17개국 주한아프리카 대사가 함께했다.

 

백 군수는“에티오피아는 6.25전쟁당시 유엔군으로 참전하는 등 그동안 한반도와 세계 평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여 왔다”며“평화를 위한 아비 총리와 에티오피아 국민의 노력에 찬사와 경의를 보낸다”며 축하의 인사를 건냈다.

 

이어“호국과 보훈이 도시의 정체성인 칠곡군은 69년 전 에티오피아 한국전 참전용사의 희생과 헌신에 보답하고자 에티오피아 지원 사업을 펼쳐왔다”며“앞으로도 에티오피아 지원과 교류협력 강화를 위해 많은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덧붙였다

 

끝으로 그는“세계평화와 한반도 평화는 불가분의 관계”라며“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정착을 위해서 힘을 모아줄 것”을 당부했다.

 

이에 쉬페로 시구테 에티오피아 대사는“도움의 손길을 내밀어준 백선기 군수님과 군민 여러분께 다시 한 번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양 측 관계를 한 단계 격상해 전략적인 파트너로 발전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

 

한편 칠곡군은 2014년부터 에티오피아 오르미아주 디겔루나 티조 지역을 칠곡평화마을이라 부르고 초등학교 2곳을 신축하고 초등학교 15곳의 책걸상과 기자재를 교체했다.

 

또 저축조합을 설립하고 식수 저장소 4기와 식수대 11기를 건설하는 등 칠곡평화 마을의 자립 기반을 마련했다.

 

이밖에도 대한민국을 가난에서 구한 새마을 운동을 에티오피아 티그라이주에 전파하고 지난 9월에는 주한 에티오피아대사관과‘문화, 관광, 보훈 교류 협력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