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제철소, 한파에도 흔들림 없이 고수익 철강제품 생산

11월 설비테마 점검, 동절기 앞두고 핵심설비 철저히 관리 예방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11/06 [16:37]

【브레이크뉴스 포항】김가이 기자= 포스코 포항제철소(소장 오형수)가 동절기를 앞두고 핵심 설비를 집중 점검한다고 6일 밝혔다.

 

포항제철소에 따르면 설비 고장을 사전에 예방하기 위해 매달 테마를 설정해 주요 설비를 점검하고 있으며 11월에는 동절기 한파에 대비해 각 공장별로 설비를 점검하고 있다.

 

▲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스팀 배관의 작동 상태를 점검하고 있다     © 포스코 포항제철소 제공

 

각 공장장과 정비섹션 리더들은 급격한 온도 변화로 인해 동파가 발생하지 않도록 조치하고 미흡 사항은 현장에서 즉시 개선하기로 했다.

 

▲ 포항제철소 직원들이 열선 카메라를 이용해 배관설비를 점검하고 있다     © 포스코 포항제철소 제공

 

기계, 전기 설비의 유압/윤활 상태와 배관 보온 상태를 집중 점검하고 부동액 등 윤활 계통의 순환 상태를 확인한다.

 

아울러 균열이 가거나 패인 도로를 보수해 위험요소를 사전에 제거하고 스팀 트랩과 밸브, 배관의 작동 상태도 재정비한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설비 점검,한파,포항제철소,포스코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