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김정재 의원, 포항시의정회 지방자치학교 특강

- “화합과 균형, 협치의 정신이 국가와 지역사회가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되어야”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11/12 [11:36]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자유한국당 김정재 국회의원(포항·북구)은 지난 5일 포항시의정회 19기 지방자치학교에서 ‘세대갈등을 넘어 세대공존으로’라는 주제로 특별강연을 가졌다고 밝혔다.

 

▲ 자유한국당 김정재 국회의원이 포항시의정회 19기 지방자치학교에서 특강을 갖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김정재 의원실 제공


이날 김 의원은 “국가가 균형을 잡고 갈등을 치유·화합, 그리고 협치를 통해 더 큰 국가의 미래방향을 설정하고 발전해 나갈 수 있는 원동력을 찾아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를 위해서 구태의연한 자기의 사고방식을 타인에게 강요하는 일명 ‘꼰대’현상에 대해 설명하며, “진영, 신념에 따른 논리가 아니라 넓은 세상을 보고 듣고, 언제나 배우고, 과거에 얽매이지 않는 ‘열린 마음’을 가져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정재 의원은 “자기만이 옳다는 논리에 빠져서 남을 배제하고 화합할 줄 모르는 국가가 되어서는 안 된다”면서 “화합과 균형, 협치의 정신이 국가와 지역사회가 지속적으로 발전할 수 있는 원동력이 되어야 한다”고 덧붙였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