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산시 신임 공무원노조위원장에 박미정 씨 당선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1/16 [17:17]

【브레이크뉴스 경산 】이성현 기자= 경산시공무원노동조합(이하 경공노) 제2대 위원장으로 사회복지과 박미정 팀장이 당선됐다.

 

 

경산시공무원노동조합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백경규)에 따르면  제2대 위원장에 단독 출마한 박미정 팀장은 지난 15일 실시된 찬․반투표에서 유권자 1천172명 중 1천7명(85.9%)이 투표에 참여해 945표(93.8%)의 찬성표를 얻었다.

 

박미정 당선자는 제7대, 제8대 경산시공무원직장협의회 수석부회장으로 활동했다. 제9대 경산시공무원직장협의회 회장으로 재임 중 직장협의회를 노동조합으로 전환해 잔여 임기까지 초대 노조위원장을 지내면서 공직사회 개혁과 조합원의 권익향상을 위해 다양한 노력을 기울여 왔다.

 

또한, 런닝메이트로 입후보한 사무총장은 압량면 이상현 현 사무총장이 당선되어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동안 박위원장과 함께 노동조합을 이끌어 가게 됐다.

 

박미정 위원장은 당선소감을 통해 “먼저 높은 지지와 성원을 보내준 조합원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제2대는 노동조합의 위상적립과 함께시민요구에 부응하는 시민에 대한 봉사자로서 그 역할을 다할 계획이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