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미시, 도의원 들과 현안사업 논의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1/20 [12:07]

【브레이크뉴스 경북 구미】이성현 기자=구미시는 20일 시청 3층 상황실에서 김봉교 경북도의회 부의장을 비롯한 도의원 6명 등 관계자 3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안사업 논의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간담회는 지역 도의원에게 시정 주요사업에 대해 설명하고 건의사항 등 지역 현안사업 해결에 대한 구미시장의 강한 의지에서 비롯됐다.

 

우선, 올해 최고 시정성과로 평가받는 ▸상생형 구미일자리 유치와 ▸스마트 산업단지 조성을 위한 도의회 차원의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당부했다.

 

이어 ▸5G 시험망 테스트베드 구축, ▸강소연구개발특구 지정, ▸탄소성형부품 상용화 기반 구축, ▸경북외국인노동자지원센터 유치 등 산업경제 분야와 ▸이계천 통합‧집중형 오염지류 개선사업, ▸북구미IC~군위JC간 고속도로 건설, ▸신공항 연계 공항철도 건설, ▸노인종합복지관 분관 건립 등 산업과 복지, SOC 등 다양한 분야에 걸쳐 현안사업을 공유하고 협조를 구했다.

 

장세용 시장은 “내년은 제101회 전국체전이 구미에서 개최되는 뜻깊은 한해가 될 것이다.”며 “전국체전을 성공적으로 개최하고 동시에 상생형 구미일자리 및 스마트 산업단지 등 지역 현안사업이 원활히 추진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협조와 지원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