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창의적인 기념품으로 독도를 품고 알리자"

2019 독도(울릉도)기념품·디자인 공모전 시상식 및 수상작 전시회 개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11/21 [15:51]

"창의적인 기념품으로 독도를 품고 알리자"

2019 독도(울릉도)기념품·디자인 공모전 시상식 및 수상작 전시회 개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1/21 [15:51]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상북도는 21일 안동문화예술의전당에서 제6회 독도(울릉도) 기념품·디자인 공모전 시상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 독도울룽도 기념품 디자인 공모전(대상작 일반부)     © 경북도

 

대구경북공예협동조합이 주관한 이번 독도(울릉도) 기념품·디자인 공모전은 독도(울릉도)의 아름다운 자연경관과 역사적 사실 등 독도(울릉도)의 다양한 소재들을 활용하여 한국의 아름다운 관광섬, 독도(울릉도)를 전세계에 홍보할 수 있도록 독도(울릉도)의 창작 아이디어 작품 및 기념품을 개발하여 세계인과 함께 할 수 있는 독도(울릉도) 만들기라는 주제로 개최됐다.

 

민・공예품, 공산품, 가공・기능식품 등 독도의 상징성을 응용한 창의적・실험적 아이디어를 보여주는 73점의 우수한 작품들이 출품되었으며, 이 가운데 48점이 수상의 영예를 차지했다.

 

울릉도에서 나는 나물을 이용, 나물밥을 먹을 수 있도록 제작된 ‘독도를 담은 건강한 밥상’의 김정달·이현정 씨(화성컴퍼니)가 일반부 대상을 차지했으며, 독도의 지형·지물을 종이로 만들어 봄으로서 독도의 주인의식을 가질수 있게 제작된 ‘독도만들기(종이입체조립)’의 백대식·나형식(베스트포유) 씨가 일반부 금상을 수상했다.

 

▲ 독도울룽도 기념품 디자인 공모전(청년부 최우수상)     © 경북도

 

또한 ‘태극기와 하나가 된 우리영토 독도’란 주제로 우리나라 전통느낌과 태극기, 강치, 독도섬 등을 합한 디자인으로 제작된 여권지갑, 스마트키홀더, 목걸이, 카드지갑의 김솔 씨가 청년부 최우수상을 수상했다.

 

입상작 48점은 21일부터 나흘간 안동문화예술의전당 갤러리34(3층)에서전시하여 독도의 아름다움과 친근한 이미지를 일반에게 알림으로써 국민들의 독도 사랑을 고취시킬 계획이다.

 

김두한 경북도 해양수산국장은“지난 10여 년 동안 독도(울릉도) 기념품․디자인 공모전 개최로 독도를 문화예술의 섬으로 만들어가고자 하는국민들의 독도사랑의 마음이 모여 값진 성과를 이루어 냈다”며

 

“작품으로 승화된 관광기념품을 통해 국내는 물론 해외까지 독도가 널리 알려져 대한민국의 영토주권을 공고히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