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청년회의소, 사랑의 가정 만들기 합동결혼식

새터민 가정 2쌍, 다문화 가정 1쌍 지역민 축하 속 화촉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11/21 [15:42]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영천청년회의소(회장 윤영대)는 21일 SD웨딩컨벤션에서 사랑의 가정 만들기 합동결혼식을 개최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날 합동결혼식에는 최기문 영천시장을 비롯한 내빈과 가족, 하객 등 300여명이 참석했으며 웨딩마치의 주인공은 경제적 어려움 등 여러 사정으로 결혼식을 미처 올리지 못한 새터민 가정 2쌍과 다문화가정 1쌍으로 부부의 행복한 새 출발을 바라는 하객의 축복 속에서 진행되었다.

 

▲ 사랑의 가정 만들기 합동 결혼식 모습     © 영천시 제공

 

이들의 행복한 출발을 위해 지역의 많은 기관·단체에서 알뜰통장 및 생활용품 등 정성어린 선물을 준비해 전달했으며 신혼부부들은 결혼식 후 2박 3일간 제주도로 신혼여행을 떠났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새로운 마음으로 새 출발하는 3쌍의 결혼을 진심으로 축하하며 힘들고 어려운 과정을 거쳐 부부가 되었듯이 세상에 하나뿐인 귀한 보석처럼 서로를 소중히 여기며 행복한 가정을 꾸려나가길 바란다”고 덕담과 함께 축복의 말을 전했다.

 

한편 영천청년회의소는 지난 1990년부터 사랑의 가정 만들기 합동결혼식을 시작, 올해로 30년째를 맞이해 총 158쌍의 결혼을 성사시켰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새터민가정, 다문화가정, 합동결혼식,영천청년회의소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