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위기가구’발굴에 총력

오주호 기자 | 입력 : 2019/11/21 [17:56]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는 겨울철 한파 및 농한기, 공사휴지기 등 계절형 실업으로 인해 경제적 어려움을 겪는 위기가구 발생이 늘어날 것으로 전망하고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위기가구 발굴·지원’ 계획을 수립해 29개 읍면동에 현수막을 게시하는 등 시행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고 21일 밝혔다.

 

▲ 포항시가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한 위기가구 발굴하고 지원하기 위해 현수막을 게시했다.     © 포항시 제공

 

송경창 부시장을 단장으로 추진단을 구성한 ‘포항시 복지사각지대 발굴 추진단’은 오는 2020년 2월 말까지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 기간’으로 정하고, 발굴된 대상자에 대한 위기가구 서비스 지원 체계를 구축한다.  

 

또 읍면동의 찾아가는 복지전담팀을 중심으로 방문·상담을 강화하고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명예 사회복지공무원, 복지통장, 가스검침원, 수도검침원, 집배원 등 인적 안전망을 구축해 복지사각지대를 선제적으로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발굴 대상은 생활 어려움을 겪고 있으나 지원받지 못하는 복지소외계층이며, 발굴된 복지사각지대 가구에 대해서는 상담을 통해 긴급복지, 맞춤형 급여 등 공적급여 지원과 민간 복지자원과 연계한 복지서비스를 제공한다. 

 

또한, 각 읍면동의 고위험 위기가구에 대한 모니터링을 위해 사회복지공무원과 대상 가구를 연결해 주기적인 안부 확인 등을 실시할 계획이다.

 

포항시 관계자는 “복지지원기준 초과로 탈락한 대상 중에서도 돌봄 등 복합적인 문제를 가진 가구의 경우에는 통합사례관리 대상자로 지정해 6개월 이상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구축된 민관협력 네트워크 및 적극적인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를 통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총력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