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시, LPG사업자 간담회 개최

김가이 기자 | 입력 : 2019/11/28 [14:48]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 영천시는 28일 청소년수련관에서 한국가스안전공사 대구경북지역본부 주관으로 동절기 대비 가스사고 예방 등 안전관리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8일 밝혔다.

 

▲ 영천시, LPG사업자 간담회 모습     © 영천시 제공

 

시에 따르면 이날 간담회는 관내 37개의 LPG·고압가스 판매사업자 및 집단공급사업자가 참석한 가운데 최근 전국적으로 발생하는 가스보일러에 의한 일산화탄소 중독사고, 이동식부탄연소기 사고와 다른 계절에 비해 인명피해율이 높은 겨울철 가스사고에 대한 분석 및 주요사고사례를 공유했으며, 가스안전관리를 위한 현안사항 등을 논의했다.

 

특히 LPG사용시설 안정성 확보를 위한 배관설치 의무화 기한이 2020년 12월 31일로 도래함에 따라 주택에 설치된 LPG 호스시설 전수조사계획에 대한 협조와 소비설비 안전점검 총괄표 제출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

 

시 관계자는 “시민의 안전한 생활환경 조성을 위해 가스공급업체의 가스 공급 시 세밀한 점검과 철저한 안전점검을 통해 겨울철 가스사고 예방에 힘써줄 것”을 당부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