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덕군, 친환경도시대상 에코시티 ‘맑은공기 부문’ 대상 수상

친환경도시 종합대상과 최우수 친환경지방자치단체장상 도

나영조 기자 | 기사입력 2019/11/28 [16:05]

영덕군, 친환경도시대상 에코시티 ‘맑은공기 부문’ 대상 수상

친환경도시 종합대상과 최우수 친환경지방자치단체장상 도

나영조 기자 | 입력 : 2019/11/28 [16:05]

▲     영덕군 제공


【브레이크뉴스 영덕】나영조 기자= 영덕군(군수 이희진)은 28일 서울신용보증재단 대강당에서 개최된 (사)한국환경정보연구센터 주관 ‘제8회 친환경도시대상, 에코시티’에서 맑은공기 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동시에 친환경도시 종합대상과 최우수 친환경지방자치단체장상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친환경도시대상은 다양한 미래 환경변화 속에서 녹색성장, 저탄소도시, 지속가능도시 등 올바른 발전방향을 제시한 친환경적 지방자치단체와 단체장에게 수여하는 상이다.

 

지난 9월 사전조사, 11월 8일 심사신청서와 공적조서를 제출해, 심사위원 심사를 거쳐 치열한 경쟁률을 뚫고 최종적으로 영덕군이 맑은공기 부문 대상에 선정됐다.

 

영덕군은 ‘맑은 공기 도시’를 만들기 위해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지원사업, 전기자동차구입 지원사업 및 8건의 미세먼지 관련 대응사업을 추진해 2022년까지 사업비 약 100억 원을 투자해 2022년 달성 예정이던 미세먼지 저감목표(기준배출량 32.4만 톤의 35.8% / 11.6만 톤 저감)를 2021년까지 1년 앞당겨 달성할 계획이다.

 

이희진 영덕군수는 “영덕군의 맑은 공기를 인정받고 전국에 알리게 돼 큰 자부심을 느낀다”면서 “주민의 건강한 삶과 관광객들의 쾌적한 휴양을 위해 더 나은 에코시티 영덕을 만들겠다”고 말했다.

 

올해 친환경도시대상 에코시티는 총 8곳의 지방자치단체가 선정됐다. 맑은공기 부문의 영덕군을 비롯해 맑은물 부문 김천시, 그린에너지 부문 노원구, 녹색성장도시 부문 대구중구, 녹색성장 부문 보령시, 저탄소 부문 서산시, 지속가능 부문 서초구, 생태도시 부문에 양천구가 선정됐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