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시,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지원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19/12/03 [11:21]

영주시,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집중 발굴‧지원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2/03 [11:21]

【브레이크뉴스 경북 영주】이성현 기자= 영주시는 지난달 27일부터 내년 2월 말까지 겨울철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위기가구를 집중 발굴하고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겨울철 안전 점검 및 지원에 나선다고 3일 밝혔다.

 

▲ 영주시 겨울철복지사각지대 집중발굴지원     © 영주시

 

시는 지역사정에 밝은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를 중심으로 희망복지지원단, 읍면동 맞춤형복지팀, 복지사각지대 발굴관리시스템을 연동하고, 또한 자발적 위기가구 발굴 운영 주체인 명예 사회복지공무원을 적극 활용해 취약·위기가정을 선제적으로 발굴할 계획이다.

 

특히 시는 읍면동의 맞춤형복지팀과 읍면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과 이(통)장, 방문형서비스 종사자 등 인적안전망을 적극 활용하기로 했다. 그리고 지역사회의 관심 제고를 위해 캠페인 실시 및 관내 학교, 사회복지시설, 보육시설, 아파트 등에 홍보를 강화할 방침이다.

 

발굴대상은 현재 복지지원 수혜여부를 떠나 도움이 필요한 저소득 위기가구로, 발굴된 위기가구를 대상으로 긴급복지와 기초생활보장제도, 기초연금 등의 공적지원을 연계하고, 공적지원을 받지 못하는 가구는 우선적으로 민간서비스 연계 대상자로 선정해 후원물품 등을 지원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겨울철은 난방비 등 생계비 지출이 증가하는 반면 일용직 등 일자리가 감소해 취약계층의 어려움이 가중되는 시기”라며 “복지 소외계층이 방치되지 않도록 지역사회와 연계한 인적자원망 등을 적극 활용해 복지사각지대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