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기업으로 기술이전 한다

비만 개선 및 예방에 효능이 있는 마름 열매 추출물 특허를 ㈜바이오포트코리아에 기술이전 실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2/04 [15:07]

【브레이크뉴스 경북 상주】이성현 기자= 환경부 산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관장 서민환)은 지난 3일 비만 개선 및 예방에대한 효과를 확인한 마름 열매 추출물 특허를 ㈜바이오포트코리아에 기술이전 했다고 4일 밝혔다.

 

▲ 기술이전 계약     ©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연구진은 지방 세포에 마름 추출물을 100 mg/ml의 농도로 처리하였을 때 세포 안의 중성 지방이 80%정도 감소한다는 사실을 확인하고 10월 30일 특허출원했다.

 

이번 기술이전은 마름 열매 추출물의 비만 개선 및 예방 효과에 주목한㈜바이오포트코리아에서 기술사용 신청을 제안하면서 성사됐다.

 

㈜바이오포트코리아 관계자는 “이번 기술이전을 시작으로 마름 열매 추출물을 건강기능성식품의 기능성 원료로 등재를 추진할 계획”이라고밝혔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은 국내 담수 생물을 활용한 산업화를 위해 2016년부터 환경오염 정화 기술, 항노화 소재 개발 등 다양한 생물 산업 분야에서 노력하고 있다.

 

2016년 갈대뿌리 발효 추출물의 피부 미백효능에 대한 기술이전을 시작으로 이번을 포함하여 총 9건의 기술을 기업체로 이전했다.

 

황병수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동식물활용연구팀 전임연구원은 “마름 열매 추출물뿐만 아니라 다른 담수 생물에 대한 유용성 연구를 계속해서 수행하여 좀 더 많은 기업들에게 혜택이 돌아가도록 하겠다”라고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국립낙동강생물자원관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