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대 조영탁, 씨름 장사급에서 개인전 최강자 자리 올라

이성현 기자 | 입력 : 2019/12/09 [15:35]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산】이성현 기자= 대구대학교는 씨름부(감독 최병찬)의 조영탁 선수(스포츠레저학과 1학년)가 ‘2019 춘천 대학장사 씨름 한마당’에서 개인전 우승을 차지했다고 9일 밝혔다.

 

▲ 조영탁 선수 우승 기념사진     © 대구대

 

한림대학교가 주최하고 강원도씨름협회와 춘천시체육회가 주관한 이번 대회는 최근(12월 3일과 4일) 한림대학교 레크리에이션센터에서 개최됐다.

 

이번 대회에서 조영탁 선수는 장사급(140kg 이하) 준결승에서 한림대 장형호 선수를 꺾고 결승에 진출한 후 경기대 이대광 선수를 2대1로 누르고 최강자의 자리에 올랐다.

 

조영탁 선수는 “대학 무대에서 내로라하는 선배들을 이기고 차지한 우승이라 더욱 감격스럽다”면서 “자만하지 않고 더욱 노력해서 대학 최고의 선수가 되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또한 경장급(75kg 이하)의 이준영 선수(체육학과 2학년)와 역사급(105kg 이하)의 오현호 선수(체육학과 4학년)는 결승에 올랐으나 아쉽게 패해 준우승을 차지했다.

 

최병찬 감독은 “올 시즌 마지막 대회에서 유종의 미를 거둘 수 있어서 선수들이 자랑스럽다”면서 “내년에는 더 좋은 성적을 낼 수 있도록 동계 훈련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구대는 지난 8월 구례 대학장사씨름대회에서 단체전 우승을 비롯해 각종 대회에서 개인전 우승을 차지하는 등 두각을 나타내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