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청도군, 숲속의 청정식품 허브가공센터 준공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19/12/18 [13:59]

청도군, 숲속의 청정식품 허브가공센터 준공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9/12/18 [13:59]

【브레이크뉴스 청도】박영재 기자=지난 2015년 농림축산식품부 지역행복생활권협력사업으로 선정돼 추진된 청도 숲속의 청정식품 허브가공센터가 준공됐다.

 

▲     © 청도군


청도군(군수 이승율)은 18일 현장에서 이승율 청도군수, 박기호 청도군의회 의장을 비롯한 각 기관단체장과 도의원, 군의원, 지역주민 등 250여명이 참석한가운데 준공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숲속의 청정식품 허브가공센터는 2015년 농림축산식품부 지역행복생활권협력사업으로 선정되어 청도․영천․경산 3개 시군이 연계 추진하는 사업이다.

 

청도군은 운문면 방지리 493-2번지 외 1필지 일원에 시설을 조성했다. 2016년부터 4년간 총 14억원의 사업비가 투입됐다. 1,181㎡부지에 건축연면적 496.4㎡의 규모다.

 

주요시설로은 가공센터와 직판장이다. 청도의 깨끗하고 맑은 청정자연에서 생산된 각종 특산물을 가공 및 판매하는 곳으로 새로운 부가가치창출과 소비자와의 직거래를 통한 농가소득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숲속의 청정식품 허브가공센터 준공으로 천혜의 자연조건을 가진 청도군의 강점을 내세워 인근 도시민들과 관광객들에게 안전하고 신선한 먹거리를 제공함으로써 주민의 소득 증대와 청정 청도를 널리 알리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