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울진군, 농림축산식품부 ‘농촌 신활력플러스 사업’ 선정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19/12/18 [15:28]

울진군, 농림축산식품부 ‘농촌 신활력플러스 사업’ 선정

박영재 기자 | 입력 : 2019/12/18 [15:28]

【브레이크뉴스 경북 울진】박영재 기자= 울진군이 농림축산식품부의 ‘농촌 신활력플러스 사업’의 2020년 신규 사업대상지로 선정됐다.   

 

▲ 강석호 의원     ©

자유한국당 강석호 국회의원(경북 영양·영덕·봉화·울진군)은 농림축산식품부가 내년도 농촌 신활력플러스 사업 대상지로 30개 시·군을 선정했고, 그 중 울진군은 ‘에코토피아 미식1번지, 울진!(가칭)’사업으로 2023년까지 4년동안 70억원을 지원받게 되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에 선정된 30개 시·군은 향후 2020년 8월까지 추진단을 확정짓고, 기본 계획 수립, 역량강화 교육 등 사업준비 과정을 거쳐 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농식품부는 선정 시군을 대상으로 중앙계획지원단(농촌계획, 산업, 관광, 지역역량 등 분야별 전문가 참여)의 전문적인 자문을 시행하여 시군별 기본계획 수립을 지원할 예정이다.

 

강석호 의원은 “최근 관광 트랜드인 체류형 미식관광 콘텐츠 개발로 울진의 신성장 동력을 확보하고, 신 소비트렌드에 대응한 농촌 뉴 비즈니스 모델 구축으로 지역경제 선순환체계가 구축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울진군의 ‘에코토피아 미식 1번지, 울진’사업은 미식1번지 레스토랑 조성, 복합 FOOD센터 조성 등의 ▲인프라 구축사업과, 미식1번지 프런티어 센터 조성, 운영 등의 ▲플랫폼 구축사업, 미식1번지 창업기반 조성, 글로벌 미식학교 운영 등의 ▲미래인재 육성 사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총 사업비 70억원 중 49억원이 국비로 지원될 예정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