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육상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육상의 메카 예천군에서 전지훈련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1/13 [17:11]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육상의 메카로 자리매김한 예천군은 지난 1월 3일부터 2월 1일까지 육상 국가대표 후보선수단이 동계전지훈련을갖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 육상국가대표 전지훈련     © 예천군

 

단거리 및 도약 종목 선수들로 이루어진 후보선수단 및 지도자 80여명은 지난 여름철 하계훈련에 이어 이번 겨울에도 예천을 찾아 기량향상을 위해 구슬땀을 흘리고 있다.

 

예천군은 기존 육상 훈련 인프라를 바탕으로 국내 유일의 육상전용 돔 훈련장을 완공하여 많은 육상인들에게 국내 최고의 훈련 시설을 갖췄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또한, KBS배 전국육상대회 등 전국대회를 통해 예천을 찾았던 선수들이 육상 전지훈련지로 각광 받고 있는 예천을 다시 찾아오고 있어 스포츠마케팅 효과가 더욱 증대될 전망이다.

 

육상 국가대표 후보선수단 이상국 전임지도자는“예천은 최고의 시설과 여건을 갖춘 훈련지이며, 선수단을 위해 항상 처우 개선 방안을 마련해 줘서 고맙게 생각한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김학동 예천군수는 국가대표 상비군 후보선수단을 격려하기 위해 예천을 찾아준 대한육상연맹 최경열 실무부회장 외 육상관계자를 접견하는 자리에서 “적극적인 스포츠마케팅으로 전지훈련 유치를 통한 지역 경제 및 구도심 활성화에 적극 나설 것이며, 2020예천곤충엑스포가개최되는 해인 만큼 체육관계자분들의 많은 협조와 관심을 바란다.”고 당부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