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천시, 농작물재해보험 가입 적극 추진

5품목 추가된, 67개 품목으로 사업 확대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1/21 [15:09]

▲ 영천시청 전경     ©영천시 제공

 

【브레이크뉴스 영천】김가이 기자=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자연재해로 인한 농업인의 경영불안을 해소하고 소득안정을 도모하기 위해 NH농협손해보험과 지역농축협 및 품목농협에서 농작물재해보험 상담 및 가입을 실시한다.

 

시에 따르면 올해 농작물재해보험의 보험가입 대상 품목은 기존 62개 품목에 호두·팥·시금치·보리·살구 5개 품목이 추가돼 총 67개로 늘어났다.

 

영천시는 ‘살구’ 품목의 재해보험 추가를 지속적으로 건의했으며 올해부터 농작물재해보험 가입품목에 추가되어 관내 살구 재배농가도 재해보험 혜택을 볼 수 있게 되었다.

 

농작물재해보험료는 85%를 국비와 도·시비 등으로 지원하고 지역농협에서도 조합원에게 5~7%를 지원해 가입농가는 산출 보험료의 8~15% 정도만 부담하면 가입할 수 있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지난해 봄철 이상저온 및 연이은 태풍을 겪으며 농가의 피해가 컸지만 농작물재해보험을 통해 많은 도움을 받았다”며 “올해도 농작물재해보험에 많은 관심을 가지고 적극적으로 가입해 주길 부탁한다”고 전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