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계명대 패션마케팅학과, 이탈리아 밀리노에서 전공체험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1/23 [15:47]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계명대 패션마케팅학과 학생들은 지난12일부터 19일까지 LINC+사업단의 지원을 받아‘국제 전시기획 융합실무 현장학습을 진행했다고 23일 밝혔다.

 

▲ 계명대 패션마케팅학과 학생들이 밀라노에서 패션 관계자들을 모시고 작품 전시와 함께 설명회를 가지고 있다     © 계명대

 

이번 현장학습은 대구시와 밀라노시의 자매결연 5주년을 맞이하는 해로 대구시를 대표하여 밀라노를 방문한 대학생 사절단이 만든 의미 있는 행사로 평가받고 있다.

 

대구시와 자매도시인 밀라노 시에서는 지난 14일 계명대학교 패션마케팅학과의 학생들을 시청으로 초청하여 밀라노시의 노동과 여성, 일자리, 패션산업의 전반적인 정책을 담당하는 라우라 스펙키오 정책 위원장과의 간담회를 가졌다.

 

이 자리에서 라우라 스펙키오 위원장은 “젊은 대학생 사절단의 방문은 향후 두 도시의 교류협력에 대해 매우 긍정적이고 희망적인 메시지로 생각한다.”며, 적극적인 두 도시의 교류를 제안하고, 지속적인 교류활동에 대한 지원에 대한 적극적인 의사를 표했다.

 

이번 전시회는 LINC+사업의 일환인 '스타트랙 프로그램'으로 철저히 실무 중심의 내용으로 패션마케팅학과와 연관 된 기업에서 사용할 수 있는 새로운 상품에 대한 개발, 브랜드 아이덴티티의 구축, 홍보 마케팅, 상품개발 등 학교와 기업이 협력할 수 있는 주제를 발굴하여 진행하는 실무 중심의 교육과정이다. 본 전시회에서는 '패션마케팅학과 융합 캡스톤 디자인', '패션마케팅 융합실무', '패션마케팅 현장학습' 등의 과정 중 생산된 제품을 중심으로 패션마케팅학과가 운영하는 학교기업의 상품을 전시했다.

 

전시회에는 주 밀라노 한국영사관 장서익 영사, 라우라 스펙키오 노동 및 경제, 인권, 패션앤 디자인 정책위원장을 비롯하여 실리아 라 페르라 국제협력 총괄팀장, 마리카 바짜니 담당자 등이 참석하기도 했다.

 

이탈리아 중소기업의 대표들도 참석하여 학생들의 작품에 큰 관심을 보이는 한편, 이탈리아 여성복 기업 디 카를로(Di Carlo)는 패션마케팅학과 학생들과 단독으로 진행하는 디자인 공모전을 제안했다. 또한, 학생들이 디자인한 작품을 한국과 밀라노에서 전시하는 방안을 제안하여 논의하기로 했다.

 

이번 밀라노의 전시회를 준비하고 실행하는 전 과정을 학생들이 스스로 결정하여 진행했다.

 

김문영 계명대 패션마케팅학과 교수는 “그 동안 강의실에서 배운 이론을 실무에 적용할 수 있었다.”며, “이번 전시회를 통해 학생들은 국제협력사업 및 전시기획의 전 과정을 실습하며 실무 감각을 갖추고 문제 해결 능력 향상에 많은 도움이 된 것 같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계명대 관련기사목록

인기기사 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