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 시행

622개 경로당 행복도우미 39명 배치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20/01/29 [15:25]

경주시,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 시행

622개 경로당 행복도우미 39명 배치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1/29 [15:25]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는 2월부터 ‘2020년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을 시행한다고 29일 밝혔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10월 처음 시행해 올해 본격적인 사업을 시행하는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은 사업예산 6억 8천400만원을 투입해 마을 어르신들의 사랑방으로 이용되던 경로당에 ‘행복도우미’를 배치, 어르신들의 삶에 활력을 불어넣으며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사업이다.

 

▲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 시행     © 경주시 제공

 

시는 622개소 전체 경로당을 대상으로 행복도우미 39명(프로그램 강사 8명 포함)을 각 경로당에 배치해 지리적 여건으로 경로당 사업의 수혜를 받지 못하고 있는 소외된 경로당에 대한 여가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급속한 고령화와 함께 주요 노인성 질환인 치매·중풍 환자 급증 및 신체·인지기능 강화를 위한 프로그램 제공한다.

 

주낙영 경주시장은 “경로당 행복도우미 사업을 발판으로 경로당이 단순한 휴식공간에서 문화·교육 공간으로 탈바꿈 하는 계기가 될 것이며, 앞으로 어르신들이 행복한 경주시를 만들기 위해 더욱 더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