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달서구, 달배달맞이 축제 행사 취소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1/30 [16:44]

대구달서구, 달배달맞이 축제 행사 취소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1/30 [16:44]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오는 2월 8일 월광수변공원에서 개최할 예정이던 정월대보름 행사인 달배달맞이 축제를 취소한다고 30일 밝혔다.

 

달서구에서는 달맞이 행사를 위해 그동안 많은 준비를 했지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기 경보가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되는 등확산에 따른 심각성을 고려해서 대책회의와 달배달맞이축제위원회(위원장 김인호)와 협의를 거쳐 최종 행사 개최를 취소했다.

 

올해로 16회를 맞이하게 된 달배달맞이 축제는 달배달맞이축제위원회가 주최하고 달서구, 달서구의회가 후원하는 행사로 지역주민 3,000여명이 참여한가운데 기원제와 달집태우기를 비롯한 우리민족 고유의 세시풍속인 민속축제를 재연하여 구민의 무사안녕과 풍요를 기원하는 대구의 대표적인 정월대보름 행사이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안타까운 일이지만 구민의 안전이 최우선이기 때문에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추가 확산 우려가 높은 만큼 대규모 행사는 자제하는 것이 필요하다는 판단에서 3천명 이상의 구민들이 참여하는 정월대보름 행사인 달달맞이 행사를 취소한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