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한수원, 소규모 태양광 가상발전소 공동사업개발 업무협약 체결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1/31 [15:51]

한수원, 소규모 태양광 가상발전소 공동사업개발 업무협약 체결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1/31 [15:51]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이하 한수원)이 31일 서울 노보텔 앰배서더호텔에서 솔라커넥트(주), IMM인베스트먼트(주)와‘소규모 태양광 가상발전소(VPP, Virtual Power Plant)공동사업개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 한수원 태양광 가상발전소 공동사업개발 업무 협약식     © 한수원

 

가상발전소는 소규모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 등 여러 곳에 분산된 전원을 클라우드기반의 소프트웨어를 이용해 통합, 하나의 발전소처럼 관리하는 시스템을 말한다.

 

협약을 통해 한수원, 솔라커넥트, IMM인베스트먼트는 ICTㆍ자동제어기술 등 첨단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전국에 분산된소규모 태양광발전소와 에너지저장장치(ESS)를 하나의 발전소처럼 운영ㆍ관리할 수 있는 시스템을 구축한다. 이를 위해 한수원은 사업타당성 검증용역을 거쳐, 소규모전력중개 기업인 솔라커넥트(주)와 협업으로 신규법인(SPC)을 설립, 가상발전소 실현을 위한 제반절차*를 차질 없이 이행할 계획이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성공적으로 수행해 가상발전소 제반기술을 확보함으로써 미래전력시장*에 선제적으로 대응할 것”이라며,“국내 가상발전소(VPP)분야를 선점해 정부의 전기신산업 육성에 마중물 역할을 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한수원은 2030년까지 약 20조원을 투자해 새만금사업 등 태양광·풍력 위주의신규 신재생발전설비 7.6GW를 확보할 계획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