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구미시, 정월대보름 행사 전면 취소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1/31 [17:04]

구미시, 정월대보름 행사 전면 취소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1/31 [17:04]

【브레이크뉴스 경북 구미】이성현 기자=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최근 우한 폐렴에 대한 위기경보가 격상되고 확진 환자가 추가로 발생하는 등 사태가 악화됨에 따라 2월 8일 금오산 잔디광장과 낙동강체육공원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2020년 정월대보름 행사’를 시민 안전을 위해 전면 취소키로 최종 결정했다고 31일 밝혔다.

 

▲ 구미시청전경     ©구미시

 

장세용 구미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위기 극복을 위해 관내 의료계와 시민들의 협조가 절실”하다며, “모든 감염증은 조기 대응이 중요한 만큼 24시간 재난안전대책본부운영을 통해 구미시 감염증 예방에 최선을 다할 것”을 밝혔다.

 

한편, 구미시는 불특정 다수 시민이 집결하는 대규모 행사는 가급적 자제하고 감염증 확산방지를 위한 철저한 예방과 대응을 위해 전 행정력을 동원하여 시민 홍보에 나섰다.

 

손 씻기, 마스크 착용, 옷소매로 가리고 기침하기 등을 생활화하고, 중국 방문 후 감염증이 의심되는 경우 철저한 검역과 의료기관 방문 전에 우선 질병관리본부 콜센터(1339)또는 보건소로 신고하면 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