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문경시보건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대응 위한 직원 교육 실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05 [14:03]

문경시보건소,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대응 위한 직원 교육 실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05 [14:03]

【브레이크뉴스 경북 문경】이성현 기자= 문경시보건소는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확진자의 잇따른 발생에, 지역사회의 발생 및 전파예방 신속 대응을 위해 지난 3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 대응 전 직원 교육을 실시해 보건소 전 직원이 빈틈없는 대응에 역량을집중할 수 있도록 했다.

 

현재 후베이성 방문 외국인은 입국금지, 내국인은 특별입국절차를 받게 되며 확진자와 접촉한 이는 자가격리 조치를 실시하는 등 후속조치가 이어지고 있으며,문경시는 보건지소, 보건진료소 중심으로 고령자, 취약인구 밀집지역을 중심으로 예방 및 홍보교육, 문경시 소재 모든 병의원(한의과, 치과 포함) 및 약국 121개소에 포스터 2종, 안내문2종을 배포 및 부착해 행동수칙을 안내하고 있다.

 

또한 기차역, 버스터미널 등 다중이용시설에 손소독제, 마스크, 살균약품 등을 이미 배부했으며 각종 행사, 축제 등 대규모 행사는 가급적 자제, 연기, 철회토록권고하고 부득이한 경우 발열카메라, 체온계 등을 비치해 감염병 예방 안전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농업기술센터 및 보건소는 열 감지 화상카메라를 설치해 발열환자를 확인하고 있으며 문경제일병원과 문경중앙병원은 24시간 진료 가능한 선별진료소 운영이 되고 최근 14일 이내 중국을 다녀 온 후 발열 또는 호흡기 증상이 있으면 반드시문경시보건소(550-8208)에 문의하고 마스크 착용 후 선별진료기관을 방문해야 하며,증상이나타나지 않더라도 14일간은 가급적 외부활동을 자제하도록 당부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