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시시설관리공단, '코로나19' 확산예방 위해 다중이용시설 이용중지 결정

오주호 기자 | 기사입력 2020/02/20 [14:57]

포항시시설관리공단, '코로나19' 확산예방 위해 다중이용시설 이용중지 결정

오주호 기자 | 입력 : 2020/02/20 [14:57]

【브레이크뉴스 포항】오주호 기자=포항시시설관리공단(이사장 심덕보)은 지난 19일 대구에 이어 경북에서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환자 발생이 알려지면서 비상대책 회의를 소집하고 확산 저지에 필요한 재난관리 대응에 들어갔다고 20일 밝혔다.

 

▲ 포항시시설관리공단 직원들이 방역작업을 실시하고 있다.     © 포항시설관리공단 제공


이에 따라 시설관리공단은 소관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20일부터 잠정기간까지 체육시설 종합운동장외 12개소, 복지시설 노인복지회관외 3개소의 운영을 일시 중지할 것을 결정하고 시설관리공단 전 직원의 순회방역·소독과 더불어 시설환경개선 및 안전점검을 실시하여 코로나19 확산 저지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심덕보 포항시설공단 이사장은 “운영중지 시설에는 이용료 환불절차에 따라 안내문 게시 및 문자 안내를 발송하여 이용고객들이 환불받는데 불편함이 없도록 최선을 다할 예정이며, 코로나바이러스 대응 및 시설 운영 매뉴얼에 따라 포항시와 연계해 감염 확산 저지에 적극 협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아울러 비상대책반을 가동해 24시간 비상연락체계를 유지하고 시설별 일일 방역에 힘쓰는 등 의심 환자 조기발견과 지역사회 차단에 만전을 기울이고 있다”고 덧붙었다.

기사제보: phboss7777@naver.com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