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칠곡군,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공공시설 임시휴관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21 [12:46]

칠곡군, 코로나19 확산방지 위해 공공시설 임시휴관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21 [12:46]

【브레이크뉴스 경북 칠곡】이성현 기자= 칠곡군은 지난 20일부터 코로나19 예방을 위해 경로당, 체육시설,도서관 등 공공시설에대해 무기한 휴관하고 읍·면, 교육문화회관 등의 교육 프로그램, 행사 등을 잠정 연기하기로 결정했다고 21일 밝혔다.

 

▲ 칠곡군청 전경     ©칠곡군

 

칠곡군에 따르면 이번 임시 휴관 조치는 대구·경북 다수의 확진자 발생으로 코로나19 사태가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든 가운데 전국적으로 확산될 우려가 높아 지역사회의 감염을 차단하기 위한 선제적인 조치이다.

 

특히 시설전체에 대해 추가 방역을 수시로 실시하고임시휴관 및 강좌연기에 따른 주민 불편을 최소화 하기 위해 각종 매체를통해 적극 안내하고, 특히, 감염병 예방수칙에 대해 적극 홍보를 강화해 나갈 예정이다.

 

백선기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한 피해 확산을 원천봉쇄하기 위해 다중이용시설, 프로그램, 행사 등을 부득이하게 임시중단하게 됐다”며 “상황이종료될 때까지 감염증 확산 대비에 총력을 기울여 빠른 시일 내 군민들이 안심하고 생활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밝혔다 .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