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대구 달서구, 신종 코로나19 확산예방 총력대응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25 [11:59]

대구 달서구, 신종 코로나19 확산예방 총력대응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25 [11:59]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 달서구(구청장 이태훈)는 코로나-19가 확산됨에 따라 재난안전대책본부 및 선별진료소 및 다중이용시설 등 감염병 취약시설에 대한 점검 등으로 등 감염병 예방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고 25일 밝혔다.

 

달서구는 지난 24일 오전 간부회의를 개최 신종코로나19 관련 비상대책회의를주재해 코로나 바이러스 대응체계를 강화해 전 직원 모두 감염예방에 철저를 기할 것을 당부했다.

 

또한, 코로나-19 대처 상황을 수시로 확인하는 한편 달서구재난대책본부 및 선별진료소를 매일 1~2회 현장확인하여 비상상황대처 상황을 점검하고 있다.

 

아울러, 다중이용시설인 전통시장과 청소년시설 등에 대해 전체방역을 실시하는 한편, 24일 오후 2시 달서시장 등 5개소를 방문, 상인들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상권활성화를 위해 노력할 것을 당부했다.

 

이태훈 달서구청장은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대구시민들이 모두 불안해하고 있다. 하루빨리 비상상황이 정상화될 수 있도록 달서구에서는 지역 내 감염병 확산방지를 위해 지속적으로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