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교육청, 코로나19 학생 환자 발생에 대책 논의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2/27 [10:34]

경북교육청, 코로나19 학생 환자 발생에 대책 논의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2/27 [10:34]

【브레이크뉴스 경북】이성현 기자= 경북교육청(교육감 임종식)은 지난 26일 경북지역 학교에서 코로나19 첫번째학생 환자가 발생했다고 밝혔다.

 

▲ 경북교육청 전경     ©경북교육청

 

경북교육청에 따르면 학생의 누나가 먼저 자가격리 중 발열증상이 나타나 검사를 실시했고, 지난 19일 확진판정을 받은 후 포항의료원 이송되어 함께 자가격리 생활을 하던 초등학생이 지난 24일 저녁 양성판정을 받았다.

 

학교는 방학 중으로 확진 학생은 학교에 등교하지 않았으며, 방과 후 수업에도 참석하지 않았다. 다만, 누나의 확진판정 전인 18일까지 영어학원과 수학 과외교습소를 다녀 보건당국에서 추가 의심자를 파악 중이다.

 

이에 해당 경산교육지원청은 보건당국과 확진자 동선을 파악하고 전파 가능성에 따른 대책을 수립하고, 전문 방역업체를 통해 학원 시설에 대한 방역을 실시했다.

 

경북교육청은 26일 오전 10시30분 교육감(단장) 주재 비상 대책회의에서 지역교육장과 영상을 통해 코로나19 첫 번째 학생 환자 발생에 대한 대책을 논의하고, 특히 학교 개학 연기 기간에 학원, 교습소 등원에 따른 추가 환자가 발생되지 않도록, 휴원에 동참하도록 추가 권고하기로 했다.

 

아울러 경북교육청 홈페이지‘코로나-19 e정보실’을 통해 코로나19 관련 각종 정보와 경북교육청 ‘코로나19’발생 현황(확진자, 자가격리)을 안내한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