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의료진 위해 도시락 전달 '훈훈'

외식업 종사자 20여명 참여, 새벽부터 직접 도시락 만들어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04 [16:13]

코로나19 의료진 위해 도시락 전달 '훈훈'

외식업 종사자 20여명 참여, 새벽부터 직접 도시락 만들어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04 [16:13]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대구 남구청(구청장 조재구)은 지난 3일, 대구가톨릭대학교 외식최고경영자과정 동문회(회장 서이택)에서 코로나19사태로 최일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의료진을 위해 수제 도시락300개를 남구보건소에 전달했다고 4일 밝혔다.

 

▲ 코로나19 가톨릭 총동창회 회원 도시락 후원  © 남구청

 

이날 오전, 대구가톨릭대학교 외식최고경영자과정 동문회에서는대구 남구보건소를 방문하여 김영기 부구청장, 이상희 보건소장등 구청 및 보건소 관계자에게 회원 20명이 새벽부터 직접 만든도시락을 전달했다.

 

전달된 도시락은 남구보건소에서 코로나19로 불철주야 사투 중인 의료진 및 보건소 직원 등 270명에게 전달됐다.

 

조재구 남구청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외식업체들의 어려움이 많은 걸로 알고 있는데, 어려움 속에서도 이렇게 도시락을 준비해준 분들의 격려와 응원이 큰 위로와 힘이 되고 있다”며, “모든 분들의 마음을 모아 빠른 시일 내 안정될 수 있도록 최선을다하겠다”고 전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