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이 한 장의 사진이 칠곡군민을 울렸다"

칠곡군민, 코로나19 대응 공무원 돕기에 나서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04 [16:09]

"이 한 장의 사진이 칠곡군민을 울렸다"

칠곡군민, 코로나19 대응 공무원 돕기에 나서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04 [16:09]

【브레이크뉴스 경북 칠곡】이성현 기자= 칠곡군은 코로나19 선별진료소에서 쪽잠을 자는 여성 공무원 모습을 담은 한 장의 사진이 칠곡군민의 심금을 울리며 코로나에 맞서 사투를 벌이는 공무원 돕기에 군민들의 동참이 쇄도하고 있다고 4일 밝혔다.

 

▲ 칠곡군 보건소에서 검체 채취를 담당하는 20대 여성 공무원이 피곤에 지쳐 잠시 눈을 감고 있다.  © 칠곡군

 

지난달 29일 칠곡군보건소에서 검체 채취를 담당하는 한 여성공무원이 방호복으로 중무장을 한 체 피곤에 지쳐 눈을 감고 있는 사진이 각종 언론 매체에 보도되며 국민적인 관심을 불러 일으켰다.

 

이를 언론과 SNS를 통해 접한 칠곡 군민들은 가슴 뭉클한 감동을 받고 코로나 대응 공무원 돕기에 자영업자, 일반주민, 기관 및 사회단체, 지역 종교계, 기업체 등 각계각층의 동참이 이어지고 있다.

 

이들은 호텔 객실을 비워두는가 하면 마스크, 의료용 장갑 등의 각종 방호 물품과 음식을 제공했다. 또 무기명으로 현금을 기탁 하며 홀연히 사라지거나 자원봉사까지 자청했다.

 

왜관읍에서 숙박업에 종사중인 김정근 센트로 관광호텔 대표는“여성 공무원 사진을 보고 눈시울이 촉촉하게 젖었다. 무엇인가 하지 않으면 내 자신이 용서가 되지 않을 것 같았다”며 객실 10개를 제공할 의사를 밝혔다. 김 대표는 객실뿐만 아니라 맛과 영양이 듬뿍 담긴 조식까지 마련할 계획이다.

 

또 육정근 삼일인쇄 대표와 조희철 파시횟집 대표도 사진을 보고 감동을 받은 것은 매한가지. 그들은 구운 계란과 회 도시락을 각각 제공했다.

 

여성 공무원이 잠시 쉴 수 있도록 자신이 자원봉사에 나서겠다는 간호조무사 출신의 주민도 있었다. 이태화(女·53·가산 학하리)씨는“얼마나 피곤했으면 쪽잠을 자겠냐? 잠시라도 편하게 눈을 부칠 수 있도록 대신 선별진료소에서 근무하겠다. 언제든지 불러 달라”며 자원봉사를 자청했다.

 

또 읍사무소를 방문해 5만 원 지폐 10장이 든 봉투를 직원 책상 위에 올려두고 황급히 자리를 뜨는 주민도 있었다. 50대로 추정되는 주민 B씨는 지난 3일 왜관읍 사무소를 방문해“코로나19 대응을 위해 써 달라”며 돈 봉투를 내밀고는 사라졌다. 이에 백동현 주민복지담당이 급히 주민을 따라갔으나 극구 알려지기를 거부했다.

 

이들 뿐만 아니라 의료용 장갑 1만2천매를 기증하는 김은선 씨를 비롯해 수많은 개인들의 자발적인 후원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

 

지역 종교계와 기관·사회단체도 힘을 보탰다. 대구대교구장 조환길 대주교와 5대리구 교구장 대리 조성택 신부는 빵, 우유, 음료를 전달하며 격무에 지친 직원들의 영혼을 위로했다.

 

칠곡군발전협의회, 칠곡문화원, 새살림봉사회, 여성협의회, 왜관읍 상공인협의회, 왜관병원, 경북과학대학, 왜관산업단지관리공단, 농협 등도 도움의 손길을 내밀었다.

 

이밖에도 ㈜거양건설, 다윗건설 등의 지역 기업체에서도 후원 동참이 이어지고 있다.

 

백선기 칠곡군수는“공직자들의 피로가 한계치에 다다르고 있지만 우리가 무너지면 모든 것이 끝난다는 생각으로 혼신의 힘을 다해 사투를 벌이고 있다”며 “이들에게 내민 따듯한 도움의 손길이 코로나19 사태를 조기에 극복하는 데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또“지금은 날선 비난과 질책보다 따뜻한 격려와 응원이 필요할 때”라며“모든 주민들이 힘을 모아 위기를 극복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