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고령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의 손길 잇달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06 [11:16]

고령군,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희망의 손길 잇달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06 [11:16]

【브레이크뉴스 경북 고령】이성현 기자= 고령군은‘코로나-19’로 모두가 힘든 가운데 희망의 손길이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고 6일 밝혔다.

 

고령군에 따르면 이태근 前고령군수는 “그 어느 때 보다 도움의 손길이 절실하게 필요한 저소득층과 코로나 방역 활동에 실질적인 도움이 될 수 있기를 바란다.”며 성금 100만원을 기탁했다.

 

고령군의회(의장 김선욱)도 관내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에 써 달라며 100만원을 전달했다. 고령군의회는 지난달에도 관내 사회복지시설을 위문 방문하며 지속적으로 이웃사랑을 실천하고 있다.

 

대가야읍 소재 행복한 부동산(대표 이경희)에서 30만원, 덕곡면 고흥사 신도회에서도 130원을 기탁하여 희망의 손길을 이어가고 있다.

 

또한, 재경고령군향우회(회장 박광진) 500만원 상당, 영남철물(대표 이정갑) 100만원 상당의 세정제와 마스크를 기탁하며 빠르게 확산되고 있는 지역감염 예방에 앞장서고 있다.

 

기탁된 성금과 물품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의 구호 및 바이러스 확산방지를 위한 지원에 쓰일 예정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