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코로나19 고위험군 만성질환자 검진으로 조기발견해야"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지부 순환기내과 전문의 이종주 원장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09 [14:11]

"코로나19 고위험군 만성질환자 검진으로 조기발견해야"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지부 순환기내과 전문의 이종주 원장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09 [14:11]

【브레이크뉴스 대구】이성현 기자= 한국건강관리협회 대구지부 순환기내과 전문의 이종주 원장은 “건강한 노후와 감염질환예방을위해서는 본인에게 질병은 없는지, 건강위험요소는 없는지 정기적으로 검진하고 체크하는 것이 중요하다”고 밝혔다.

 

▲ 이종주 원장     ©건협 대구지부

 

최근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65세 이상 노령자,기저질환자에게 코로나19가 일반인보다 위험하다고 알려져 만성질환에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2017년도 노인실태조사(한국보건사회연구원)에 따르면 65세 이상 노인의 89.5%가만성질환을 1개 이상 갖고 있고 2개 이상 지니고 있는 노인도 73.0%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만성질환을 예방하고 조기발견하기 위해서는 건강할 때 정기적으로 건강검진을 받는 것이 중요하다.

 

특히 당뇨병, 심부전, 만성호흡기질환, 신부전, 암환자 등 만성질환자는 면역력이 약해져 코로나19를 비롯한 감염질환에 취약할 수 있어 질환이 발견된다면 적극적으로 치료 관리하고 감염에 노출되지 않도록 주의를 기울여야한다.

 

이종주 원장은 만성질환을 예방하기 위해 “평소 개인위생과 함께 금연, 금주, 균형잡힌 영양소 섭취, 적절한 운동 등 건강생활실천을 통한 면역력강화에 노력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현재와 같은 환경에서는 살짝 땀이 나는 정도의 숨이 차는운동이 폐기능 향상에 더 좋다고 전했다.

 

한국건강관리협회는건강검진전문기관으로 전국 16개 건강증진의원을 통해 국민건강보험공단 일반검진, 국가암검진을 비롯한 종합건강검진 및 맞춤형건강검진 등을 시행하고 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