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성군, 농어촌 생활여건 개조 공모사업 5년 연속 선정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10 [14:36]

의성군, 농어촌 생활여건 개조 공모사업 5년 연속 선정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10 [14:36]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 공모사업에 5년 연속 선정됐다고 10일 밝혔다.

 

▲ 의성군청 전경     ©의성군

 

10일 의성군에 따르면 안계면 안정1리, 다인면 외정2리 마을이 2020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대상지로 선정돼 지난 2015년부터 5년 연속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 공모사업에 선정되는 쾌거를 달성했다.

 

해당 사업은 국가균형발전위원회와 농림축산식품부가 추진하는 국비지원 공모사업으로 △사업시행 첫해인 2015년도에는 구천면 청산리 마을에 20억원 △2016년도에는 봉양면 도원1리 마을에 20억원 △2017년도에는 봉양면 길천1리 마을 20억원 △2019년도에는 금성면 학미1리 마을 22억, 다인면 덕미1리 마을 22억 △이번 2020년도에는 안계면 안정1리, 다인면 외정2리 마을이 선정됐다.

 

군은 안계면 안정1리, 다인면 외정2리가 신규지구로 선정됨에 따라 쾌적한 주거환경 조성을 위해 빈집정비, 슬레이트 지붕 개량, 집수리 등 주택정비사업 추진은 물론 노후담장 정비, 재래식 화장실 철거, 주민쉼터 조성 등 생활 인프라 및 마을환경 개선사업을 추진한다.

 

의성군 관계자는“매년 공모사업 선정의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5년 연속 선정되는 성과를 거두었다”며 계속해서 공모사업 분석을 통해 국비 확보에 주력하겠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