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북문화관광공사,‘언택트 마케팅’으로 경북관광 홍보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12 [11:26]

경북문화관광공사,‘언택트 마케팅’으로 경북관광 홍보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12 [11:26]

【브레이크뉴스 경북 경주】이성현 기자= 경상북도문화관광공사(사장 김성조, 이하 공사)는 최근 코로나19 확산으로 오프라인 마케팅이 어려움을 겪자 경북형 특수목적관광(SIT)인스포츠관광 활성화를 위해 언택트 마케팅(Untact, 비대면)전략으로 관광 마케팅 돌파구를 찾고 있다고 12일 밝혔다.

 

▲ 지난 2월 공사에서 초청한 캐나다 복싱선수단이 경북 영주에서 훈련을 하고 있다     ©경북문화관광공사

 

언택트 마케팅은 접촉을 뜻하는 단어 콘택트(contact)와 부정을뜻하는 어간 언(un)의 합성어로, ‘접촉하지 않는 마케팅’, 즉, 비대면 마케팅을 의미한다.

 

앞서 공사는 올들어‘2020도쿄올림픽’을 앞두고 참가 예정인 선수단 경북전지훈련유치를 위해 스페인 올림픽위원회를 방문하여 리카르도레이바 로만 (Ricardo Leiva Roman)스포츠 총괄 디렉터와 간담회를가진 바 있다. 또한,이후 경북 23개 시·군과의 간담회, 대한체육회와의 업무논의 등을 차례로 추진하며 8월 도쿄올림픽을 앞두고 경북 스포츠관광이미지 구축에 총력을 다하고 있다.

 

이번 언택트 마케팅 전략 역시 공사가 추진 중인 스포츠관광 마케팅전략의 일환으로 다양한 온라인 채널을 통해 진행하고 있다.

 

특히,온라인 채널을 통해 스페인 올림픽위원회를 포함한IOC 소속 각국올림픽위원회에도내 국제적 수준의스포츠시설을 소개하고 경북전지훈련 시 팸투어 지원등 선수단을 대상으로 한 다양한 혜택을 안내한다.

 

한편 공사는 금년 2월 초 방영된 대만 예능프로그램 ‘종예완흔대’ 경북편의 성공적 방영을 계기로 공사는 경북지역에서 제작된 해외 방송프로그램을 취합하여 한국관광공사 해외지사에 전달하고 지속적으로 촬영장소가 한국임을 가장 잘 드러낼 수 있는 경북에서의 촬영 협조를 요청했다.

 

공사 김성조 사장은 "코로나19 사태로지역 관광업계가 어려움을겪고 있다. 공사는 사태 종식 후 경북관광의 재도약을 위해 여러 가지방안을모색, 추진 중이다." 며 "언택트(Untact)마케팅을 통한 홍보활동에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