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의성군, 봉양면 시가지 전선지중화사업 본격 추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13 [14:46]

의성군, 봉양면 시가지 전선지중화사업 본격 추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13 [14:46]

【브레이크뉴스 경북 의성】이성현 기자= 의성군(군수 김주수)은 봉양면 시가지(도리원길)의 도시미관과 주민의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3월 말부터 전선지중화사업을 본격 추진한다고 12일 밝혔다.

 

▲ 전선지중화사업 현황도  © 의성군

 

의성군에 따르면 봉양면 시가지 전선지중화사업은 봉양버스터미널에서 봉양정보고등학교 구간(700m)의 난립한 전신주 등을 지중화 시키는 사업으로, 의성군과 한국전력공사가 사업비의 50%씩 분담해 추진하게 된다.

 

또한, 본격적인 공사를 추진하기에 앞서 지난 12일 KT 등 6개 통신사, 한국전력공사 등과 함께 관계자 회의를 가졌으며,공사 착수시기 조율과 사전공정계획 등의 논의를 통해 효율적인 공사 추진과 민원에 신속하게 대응하면서 사업의 효율성을 향상시킬 계획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3월 말부터 본격적인 공사를 추진해 내년 상반기에 사업이 마무리되면 봉양면 시가지(도리원길)의 경관이 크게 개선될 것”이라며“해당 사업이 상가 활성화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