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예천군, 소상공인 경영안정 지원사업 조기 추진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18 [13:32]

예천군, 소상공인 경영안정 지원사업 조기 추진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18 [13:32]

【브레이크뉴스 경북 예천】이성현 기자= 예천군은 코로나19의 장기화로 인한 소상공인들의 어려움이 가중됨에 따라 18일부터 3억5천만 원의 예산으로 영세 소상공인 육성 발전 및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경영안전 지원사업을 조기 추진한다고 밝혔다.

 

신청 대상은 관내 주소와 사업장을 3년 이상 둔 소상공인으로 사업장건물과 시설물 증‧개축 및 수선 등 시설개선분야와 장비 및 비품교체, 브랜드개발, 포장재 제작 등 경영안정분야를 지원할 계획이다.

 

지원한도는 총 사업비의 50% 이내로 시설개선의 경우 최대 2천5백만 원, 경영안정 최대 2백만 원이며 신청자를 대상으로 소상공인지원심의위원회를 거쳐 선정해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김학동 군수는 “코로나19로 인해 고객감소 등 영업에 많은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들에게 본 사업이 소득증대는 물론 지역경제 활성화의계기가 되길 바라고 소상공인의 권익 향상과 소득 증대를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신청을 희망하는 소상공인은 4월 10일까지 신청서 및 관련 서류를 예천군청에 제출하면 되고 자세한 사항은 예천군청 홈페이지 ‘공고/고시’ 게시판을 참고하거나 예천군청 새마을경제과 새마을경제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한편, 소상공인 경영안정 지원사업은 2018년부터 추진해 2년간 총 90여 소상공인들의 사업장 환경개선 등을 지원해 경영 안정화에 도움을 줬으며 올해도 더 많은 소상공인들을 지원할 계획이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