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경주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실시

코로나19 취약사업장 집중관리반 합동 점검

김가이 기자 | 기사입력 2020/03/24 [14:40]

경주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 실시

코로나19 취약사업장 집중관리반 합동 점검

김가이 기자 | 입력 : 2020/03/24 [14:40]

【브레이크뉴스 경주】김가이 기자= 경주시는 경주경찰서와 함께 지난 22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15일간 코로나19 전파 차단을 위한 고강도 ‘사회적 거리두기’ 이행여부 점검을 실시한다고 24일 밝혔다.

 

시는 이를 위해 관련부서 직원과 경주경찰서 합동 전담팀 3명 6개조를 구성해 종교시설, 실내체육시설, 유흥시설, PC방, 노래방, 학원 등 집단감염 취약사업장에 대한 합동점검을 주·야간으로 실시한다.

 

▲ 사회적 거리두기 안내 모습  © 경주시 제공

 

합동 전담팀은 다음달 5일까지 교회, 헬스장, 노래방, PC방, 학원 등 1천833개 시설에 대해 15일 간 운영 자제를 권고하고 불가피하게 운영 시 시설·업종별 준수사항을 철저히 지키도록 지도·점검을 추진한다.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은 사업주 실천사항으로 15일간 6개 업종에 대해 운영 자제 실천과 불가피하게 운영 시에는 철저한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준수사항을 지키지 않고 운영하는 시설·업종에 대해 행정조치하며 집합금지 명령 위반 시 300만 원 이하 벌금, 명령 후 미공지 운영으로 확진자 발생 시 사업주는 치료비·방역비에 대한 손해배상의 불이익이 따른다.

 

이영석 부시장은 “15일간 시행되는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전 시민의 철저한 동참으로 코로나19 감염병을 관리 가능한 수준으로 약화시킬 수 있도록 사업주와 이용자는 적극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한편 집합금지 시설임을 알고 방문하는 이용자도 300만 원 이하의 벌금과 방문해 감염된 경우 치료비와 방역비를 부담할 수 있다.

경주시청 의회, 영천시청 의회, 한수원, 경찰등 출입합니다. 기사제보:gai153@naver.com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경주시, 사회적 거리두기, 코로나19, 감염, 집단감염,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