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포항제철소, 자매 마을 방역 돕고 재래시장서 물품도 구입

재래시장 물품 주문으로 지역상권 돕고 마을 공동시설 방역 지원해 지역사회 고통 분담

박영재 기자 | 기사입력 2020/03/26 [14:49]

포항제철소, 자매 마을 방역 돕고 재래시장서 물품도 구입

재래시장 물품 주문으로 지역상권 돕고 마을 공동시설 방역 지원해 지역사회 고통 분담

박영재 기자 | 입력 : 2020/03/26 [14:49]

【브레이크뉴스 포항】박영재 기자=포항제철소(소장 남수희)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자매마을을 위해 힘을 보태고 있다고 밝혔다.

포항제철소 제선부는 지난 25일 자매마을인 해도동 대해종합시장에서 과일과 떡 200인분을 주문해 제철소와 협력사 직원들에게 전달했다. 사회적 거리두기 캠페인에 동참하면서도 지역상권을 경제적으로 돕기 위해 한 직원이 재래시장 음식 주문 아이디어를 냈다.

▲ 정송묵 포항제철소 제선부장(왼쪽)이 25일 자매마을인 해도동 대해종합시장에서 구입한 과일을 협력사 직원에게 전달하고 있다.  © 포항제철소


감염병 예방을 위해 자매마을을 찾은 부서도 있다. 포항제철소 STS압연부는 최근 자매마을인 삼정리와 인주리 마을 공동시설을 방문해 방역을 지원했다. 휴일임에도 불구하고 직원들이 대거 자발적으로 코로나19 예방활동에 동참했다.

STS압연부 직원들은 감염병에 취약한 노령층 인구가 많은 마을 상황을 고려해 노인회관, 사찰 등 공공장소를 찾아다니며 방역했다. 또한 지난 18일에는 양학동행정복지센터에 방역복, 소독제 등 각종 방역 물품을 기부했다.

편준 양학동장은 “평소에도 아낌없이 지역봉사에 참여하는 STS압연부의 지원에 감사드린다. 코로나19 사태를 현명하게 극복할 수 있도록 물품을 사용하겠다”고 말했다.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