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영주경찰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운영

이상철 기자 | 기사입력 2020/03/27 [11:05]

영주경찰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운영

이상철 기자 | 입력 : 2020/03/27 [11:05]

【브레이크뉴스 】이상철 기자=영주경찰서(서장 류창선)는 지난26일 텔레그램 등 디지털성범죄에 강력 대응하기 위해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을 운영하기로 하고 현판식을 가졌다.

 

▲ 영주경찰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운영    ©영주경찰서

 

특별수사단은 사이버팀 등 성범죄 관련부서 12명으로 편성되었으며 올해 말까지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6월 말까지 예정되어있던 텔레그램(SNS), 다크웹, 음란사이트, 웹하드 등 사이버성폭력 4대 유통망 집중단속을 연말까지 연장하고 불법사이트 운영자·유포자·방조자 등에 대해 엄정 수사할 방침이다.

 

류창선 경찰서장은 “운영자·유포자·방조자 등 불법행위자 전원 엄중 사법 조치하고 피해자에 대한 2차 피해가 발생하지 않도록 세심하게 조치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똑바로 보고 더 똑바로 쓰는 기자가 될 수 있도록 약속드리겠습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