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안동시, 재능기부로 만든 마스크 학생과 국가 유공자에 전달

이성현 기자 | 기사입력 2020/03/31 [13:12]

안동시, 재능기부로 만든 마스크 학생과 국가 유공자에 전달

이성현 기자 | 입력 : 2020/03/31 [13:12]

【브레이크뉴스 경북 안동】이성현 기자= 안동시는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이달 15일부터 24일까지 10일간 재능기부봉사자 40여 명과 함께 만든 면 마스크 4,000매(필터 60,000매 동봉)를 학생들과 국가유공자에게 전달한다고 31일 밝혔다.

 

▲ 안동시, 재능기부로 만든 마스크 학생과 국가 유공자에 전달  © 안동시

 

평생학습관 재봉 강사, 재봉 교육 수료생, 재봉업 종사자로 꾸려진 재능기부 자원봉사자들이 평생학습관 재봉실에서 구슬땀 흘려 만든 마스크는 평생학습도시 안동에 걸맞게 교육계에 기부하는 방향으로 뜻을 모았다.

 

안동교육지원청을 통해 자라나는 학생들에게 2,300매, 마스크 수급이 어려운 지역 유학생에게 200매, 그리고 국가 유공자들에게 1,500매를 배부할 예정이다.

 

봉사자들이 만드는 마스크는 필터 교체형 마스크로 면 마스크 안에 필터를덧끼워서 사용할 수 있도록 제작됐으며, 자체 제작한 필터에 경상북도에서보급받은 경북형 마스크 필터를 더해 마스크 1매당 필터 10~20매씩 함께 배부한다.

 

안동시 관계자는 “한마음으로 동참해주신 봉사자들에게 깊은 고마움을 전하며, 자원봉사자들의 따뜻한 마음이 지역사회의 코로나19 극복에 도움이되길 바란다 ”고 전했다.

 

 

브레이크뉴스 대구경북 총괄팀장 입니다.기사제보:newsall@hanmail.net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